태그 : 이건뭔개소리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달이 차오른다

잠을 청하려고 누웠으나, 그 날은 좀처럼 잠들 수 없었다. 이런저런 상념들로 가득한 밤에 갑자기 왼쪽 허벅지 부근에 경련이 느껴졌다. 파닥거리는 고동은 멈출 줄을 몰랐고, 밤은 깊어만 갔다. 그럴수록 나는 더 깊은 상념에 빠지게 되었다.과거와 현재, 그리고 미래의 내 모습을 생각하니 문득 초...
1